HBY (TaJiHyuk) Debut Single
[Track 1] Naver | MelOn | Genie | Bugs | Olleh |

작사: 박상준 | 작곡/편곡: 박상준, 유종운
Lyricist: Park Sang Joon | Composers/Arrangers: Park Sang Joon, Yoo Jong Woon

[Romanization]

siganeun modeun geol jiwonaeryeohago
ki.eogeun chu.eogi doego
neul ttadeuthaetdeon areumdaun naldeurui kkumeun
nae ma.eum han gose chu.eogeuro namgigo

sewore modeun.ge iksukhaejineun deut
mae.il gateun ilsangeul sara ganeun.ge
naegen apeumboda deo duryeo.un geonji
inae mot itgo tto nunmuri heulleo

kidarida kidarida
michin deut sorinae useobojiman
nunmurina motdahan nari manhaseo
ibsureul kkae.mulgo gaseumeul biwodo
nunmurina

oneuri jinamyeon gwaenchanajil geora
su eopsi doe.noe.eo bogo
ajik jiuji mothan keudae ki.eoge
motnae chamatdeon nae nunmuri heulleo

kidarida kidarida
michin deut sorinae useobojiman
nunmurina motdahan nari manhaseo
ibsureul kkae.mulgo gaseumeul biwodo
nunmurina
doraseomyeon dasi saenggakna

ki.eogina ki.eogina
michil deut saranghaetdeon uri moseubi
chu.eogida jugeul geot gatdeon nae sarangdo
sewori heureugo saraon
modeun ge chu.eogida

[Hangul]

시간은 모든걸 지워내려하고
기억은 추억이 되고
늘 따듯했던 아름다운 날들의 꿈은
내 마음 한곳에 추억으로 남기고

세월에 모든게 익숙해지는 듯
매일 같은 일상을 살아 가는게
내겐 아픔보다 더 두려운 건지
이내 못 잊고 또 눈물이 흘러

기다리다 기다리다
미친 듯 소리내 웃어보지만
눈물이나 못다한 날이 많아서
입술을 깨물고 가슴을 비워도
눈물이나

오늘이 지나면 괜찮아질 거라
수없이 되뇌어 보고
아직 지우지 못한 그대 기억에
못내 참았던 내 눈물이 흘러

기다리다 기다리다
미친 듯 소리내 웃어보지만
눈물이나 못다한 날이 많아서
입술을 깨물고 가슴을 비워도
눈물이나
돌아서면 다시 생각나

기억이나 기억이나
미칠 듯 사랑했던 우리 모습이
추억이다 죽을 것 같던 내 사랑도
세월이 흐르고 살아온
모든 게 추억이다

[Romanized by: sleeplessaliana]
[Korean lyric by: melOn]
Please take out with full credit

Advertisements